Skip to content

성남고 미주 총동창회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성남고 미주동문의 자랑, 영 김 연방 하원의원 (김철주 [31회, 20대 동문회장] 동문 부인), 위안부 피해자 위해 앞장서다 ~~


=======================


[미주 한국일보]


하버드 교수 ‘위안부는 매춘부’ 논문…영 김의원 “사실 오도 사과하라”


20210211205159601.jpg

영 김 연방하원의원


위안부 피해자를 ‘성노예가 아닌 매춘부’로 규정하는 논문을 쓴 마크 램지어 하버드대 로스쿨 교수에 대한 비판이 정치권으로 번졌다.


공화당 소속인 영 김(한국명 김영옥·캘리포니아 39지구·사진) 연방 하원의원은 11일 트위터를 통해 “램지어 교수의 주장은 진실이 아니고, 사실을 오도할 뿐 아니라 역겹다”며 사과를 요구했다.


김 의원은 자신이 위안부 피해자 문제를 오랫동안 다뤄왔다고 소개한 뒤 “램지어 교수의 주장은 피해자들에게 상처를 주는 내용”이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우리는 인신매매와 노예 피해자를 지원해야 한다. 이들의 인격을 손상하면 안 된다”며 “램지어 교수에게 사과를 요구한다”고 말했다.


앞서 램지어 교수는 위안부 여성이 계약을 맺었고, 금액 등 계약 조건을 자유롭게 협상했다는 주장을 담은 논문을 집필했다. 이 논문의 내용이 일본 산케이신문을 통해 먼저 공개되자 하버드대 한인 학생들을 시작해 학계에서도 비판이 제기됐다.


이어 미국 정치권에서도 비판의 목소리가 제기됨에 따라 램지어 교수의 논문을 앞세워 역사적 가해 행위에 대한 책임을 부인하려는 일본 보수파의 시도는 무산될 것으로 보인다.


한편 램지어 교수의 논문을 게재하기로 한 국제학술저널도 우려를 표명하고 자체 조사에 착수했다.


11일 국제법경제리뷰는 ‘우려 표명’이라는 제목의 공지문을 통해 램지어 교수의 ‘태평양 전쟁에서 성매매 계약(Contracting for sex in the Pacific War)’ 논문에 대해 이같이 밝혔다.


http://www.koreatimes.com/article/20210211/1349886


=====================================


[미주 중앙일보]



"어린이가 성노예 계약했다고?" 영 김 "램지어, 교수 타이틀에 숨어 무책임 발언"


200112784.jpg


"어린이가 성노예 계약했다고?" 영 김 "램지어, 교수 타이틀에 숨어 무책임 발언" 공화당의 영 김(사진) 캘리포니아 39지구 연방하원의원이 마크 램지어 하버드대 로스쿨 교수를 재차 비판했다. 램지어는 위안부 피해자를 ‘매춘부’로 규정한 논문을 써서 파문을 일으킨 장본인이다.


김 의원은 12일 본지와 통화에서 “램지어는 무책임한 발언을 한 뒤 교수직이라는 타이틀 뒤에 숨고 있다”며 “위안부 이슈가 이미 일본군 성노예라는 것이 엄연한 사실이고 역사인 게 자명한데, 어처구니 없는 발언으로 우리 모두를 분노케 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대학 교수라는 사람 입에서 이런 말이 나왔다는 것에 분노를 감추지 못한다. 90년대 중반부터 위안부 이슈에 앞장서 온 사람으로서, 그리고 위안부 할머니들을 위해 일했던 사람으로서 그의 발언은 용납할 수 없는 일”이라고 강조했다.


김 의원은 과거 연방하원 보좌관으로서, 또 2004년에는 가주의회에서 위안부 이슈에 목소리를 높인바 있다.


그는 “10년간 노력한 끝에 연방하원에서 위안부 결의안이 통과됐다”며 “또 가주하원의원 당시 교육위원회 위원으로서 10학년 교과서에 위안부 역사가 포함될 수 있도록 힘을 기울였다. 그런데 램지어 교수 발언은 올바른 역사를 추구하고자 하는 모든 사람의 힘을 빠지게 하는 일”이라고 지적했다.


특히, 어린 소녀들이 성노예로 팔리는 데 대해 합의했다는 램지어 교수 주장이 어불성설이라고 했다. “그가 어떻게 그런 뻔뻔한 주장을 할 수 있는지 모르겠다”며 “그나마 하버드 동료교수들이 비판에 동조하고 있다는 게 다행이다. 학교측에서 이번 일에 대해 어떤 조치를 취할지 지켜볼 것”이라고 했다. 한편, 최근 하버드 교지 ‘하버드 크림슨’에서도 한인 하버드 법대생 조셉 최와 민디 남이 램지어 교수 발언을 강도높게 비판하는 글을 게재했다



http://www.koreadaily.com/news/read.asp?art_id=9087587




?

성남인 소식 성남동문의 소식 입니다.

  1. 09
    Nov 2022
    11:18

    축, 재선 당선~ 영 김 (김철주(31회)동문 부인) 연방 하원의원

    * 경 축 * 연방 하원의원 당선 ~ 영 김 (공화당, 김철주 (31회, 20대 미주동문회장) 동문 부인), 연방 하원의원 재선 성공을 축하 드립니다. 미국 캘리포니아주 제40선거구 California's 40th Congressional District 성남고...
    Views476
    Read More
  2. 23
    Oct 2022
    20:08

    [부고] 정배호(34회) 동문 부친상

    알려 드립니다 정배호(34회) 동문의 부친, 정재홍 님께서 10월23일 향년 98세로 소천하셨습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아버님을 떠나 보내는 가장 힘든 시간, 정배호 동문과 가족들께 위로의 말씀을 드립니다. 상주: 정...
    Views816
    Read More
  3. 14
    Oct 2022
    21:03

    동국대LA한의과대 엄석주(36회) 총장 취임

    * 경 축 ! * 엄석주(36회) 동문, 동국대 LA 한의과 대학교 제10대 총장 취임 ~ 축하 드립니다 ! ~~ ----------------------- 한국일보 기사 2022-10-14 (금) 동국대LA한의과대 엄석주 총장 취임 동국대 LA 한의과 대학교(DULA·총...
    Views1041
    Read More
  4. 25
    Aug 2022
    07:00

    심정지 환자 구한 성남고 2학년, 야구부 공도혁 동문

    KBS NEWS (2022.08.23) 심정지 환자 구한 고교 야구선수 “생명 앞에서 용기 냈어요”
    Views2143
    Read More
  5. 01
    Jun 2022
    19:32

    [부고] 최지환(35회) 동문 모친상

    알려 드립니다 최지환(35회) 동문의 모친, 최정은 여사께서 5월 31일에 향년 93세 노환으로 소천 하셨습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상주: 최지환 (818-522-7761) 동문회 회 장: 김정환 (34회) 부회장: 김두기 (35회) 총 ...
    Views4149
    Read More
  6. 19
    May 2022
    18:56

    [부고] 홍영원(31회) 동문 부인상

    알려 드립니다 홍영원(31회) 동문의 부인께서 소천하셨습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상주: 홍영원(31회) 동문회 회 장: 김정환 (34회) 부회장: 김두기 (35회) 총 무: 이 훈 (36회) 장례: 5월 25일 (수) 오후 3시 장소: ...
    Views4433
    Read More
  7. 19
    May 2022
    15:57

    [부고] 홍정민(35회) 동문 모친상

    알려 드립니다 홍민정(35회) 동문의 모친, SukYul Hong 여사께서 소천하셨습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상주: 홍정민 (35회) 동문회 회 장: 김정환 (34회) 부회장: 김두기 (35회) 총 무: 이 훈 (36회) 장례일정: 5월 2...
    Views4325
    Read More
  8. 27
    Mar 2022
    06:54

    장상근(46회) 동문 음악 공연- We stand with UKRAINE

    Views5401
    Read More
  9. 19
    Mar 2022
    10:29

    장상근(46회) 동문 음악 공연- 메시아

    Views5562
    Read More
  10. 15
    Mar 2022
    07:57

    [부고] 정민수(30회) 동문 장모상

    알려 드립니다 정민수(30회) 동문의 장모님, 전소연 권사께서 향년 89세를 일기로 소천하셨습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코로나 19로 인해 조문이 어려우신 분들은 마음으로 따뜻한 위로 부탁드리며 고인의 평화와 안식을...
    Views6455
    Read More
  11. 14
    Mar 2022
    08:14

    [부고] 박첩원(21회) 동문상

    알려 드립니다 박첩원(21회) 동문께서 11월21일 소천하셨습니다. * 고인 : 박 첩원 그레고리오 (1944년 11월 6일- 2021년 11월 21일, 77세)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고인과 슬픔에 잠긴 유가족을 위한 기도를 부탁드립니다. ...
    Views5324
    Read More
  12. 13
    Mar 2022
    06:55

    [부고] 김인호(31회) 동문상

    알려 드립니다 김인호(31회) 동문께서 10월26일 소천 하셨습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사랑하는 분을 떠나 보내는 가장 힘든 시간, 김인호 동문 가족들께 위로의 말씀을 드립니다. 상주: 동문회 회 장: 김정환 (34회...
    Views5418
    Read More
  13. 13
    Mar 2022
    06:33

    장상근(46회) 지휘 졸업연주회

    장상근(46회) 지휘 졸업연주회 교회음악박사(DCM)학위취득을 위한 연주 WMU Chamber Orchestra 8월 15일 2021년 오후 5시30분 크래센타 벨리 KUMC 2700 Montrose Ave. Montrose, CA 91020 연주문의: 장상근 310-650-4842
    Views5479
    Read More
  14. 19
    May 2021
    15:46

    [부고] 조종권(34회) 동문 모친상

    알려 드립니다 조종권(34회) 동문의 모친께서 5월18일 소천하셨습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어머니을 떠나 보내는 가장 힘든 시간, 조종권 동문과 가족들께 위로의 말씀을 드립니다. 상주: 조종권(34회) 동문회: 회 장: ...
    Views9401
    Read More
  15. 22
    Mar 2021
    00:43

    영 김 (김철주 동문 부인) 연방 하원의원, CNN 인터뷰 -3월21일

    'I feel a duty to speak out': Asian-American congresswomen make history 05:55 '영 김 (공화당, 김철주 [31회, 20대 동문회장] 동문 부인), 연방 하원의원 CNN 인터뷰 (March 21, 2021) 'Don't mess with us': hi...
    Views9315
    Read More
  16. 06
    Mar 2021
    09:05

    [부고] 박보욱(13회) 동문상

    알려 드립니다 박보욱(13회) 동문께서 3월6일 새벽에 소천 하셨습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사랑하는 분을 떠나 보내는 가장 힘든 시간, 박보욱 동문 가족들께 위로의 말씀을 드립니다. 상주: 동문회: 회장 김정환(34회...
    Views9893
    Read More
  17. 06
    Mar 2021
    08:39

    장상근(46회)동문, '봄향'이란 주제로 공연

    장상근(46회, 바리톤, Encore Junior Senior High School 합창단 디랙터) 동문, "봄향" 그윽한 창가에 서서 라는 주제로 공연한다. 일시: 3월 13일 오후 5시 장소: 대흥장로교회 YouTube Streaming에서 연주를 감상할 수 있다...
    Views8484
    Read More
  18. 12
    Feb 2021
    13:21

    영 김의원 '사실 오도 사과하라'.. 하버드 교수 ‘위안부는 매춘부’ 논문

    성남고 미주동문의 자랑, 영 김 연방 하원의원 (김철주 [31회, 20대 동문회장] 동문 부인), 위안부 피해자 위해 앞장서다 ~~ ======================= [미주 한국일보] 하버드 교수 ‘위안부는 매춘부’ 논문…영 김의원 ...
    Views12169
    Read More
  19. 03
    Jan 2021
    10:09

    영 김 연방 하원의원 정식 취임 선언식

    영 김 연방 하원의원 당선자가 2021년 1월 3일 워싱턴 DC 국회의사당에서 정식 취임 선언식을 했습니다. 영 김 (공화당, 김철주 (31회, 20대 동문회장) 동문 부인), 연방 하원의원 취임을 축하 드립니다 ~ 2선, 3선, 그리고...
    Views10361
    Read More
  20. 06
    Nov 2020
    12:29

    축, 당선~ 영 김 (김철주 동문 부인) 연방 하원의원

    * 경 축 * 연방 하원의원 당선 ~ 영 김 (공화당, 김철주 (31회, 20대 동문회장) 동문 부인), 연방 하원의원 당선을 축하 드립니다. 미국 캘리포니아주 제39선거구 California's 39th Congressional District 성남고등학교 미...
    Views20251
    Read More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Next ›
/ 19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연락처: SungNamUSA@gmail.com

Copyright © Sung Nam High School Alumni Association of America. All rights reserved.

abcXYZ, 세종대왕,1234

abcXYZ, 세종대왕,12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