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성남고 미주 총동창회

댓글 0조회 수 892추천 수 0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소설가 헤밍웨이는 서서 소설을 쓰곤 했다. 가슴까지 오는 책상에 종이와 타자기를 놓고 똑바로 선 채 글을 썼다. 잘 깎은 연필을 여러 자루 준비해 초고를 쓴 다음 타자기로 치면서 고치기를 거듭했다. 높은 책상이 없으면 책꽂이 위에 종이나 타자기를 올려놓고 작업했다. 가끔 무게중심만 한쪽 발에서 다른 발로 옮겼다. 누군가 헤밍웨이에게 왜 서서 쓰느냐고 묻자 이렇게 대답했다. "편한 자세에선 좋은 글이 안 나와서…."


▶버지니아 울프, 찰스 디킨스도 서서 쓴 작가였다. 벤저민 프랭클린, 토머스 제퍼슨, 윈스턴 처칠부터 도널드 럼즈펠드 전 미 국방장관까지 서서 일한 정치가도 많다. 페이스북 창업자 저커버그 역시 서서 일할 때가 많다고 한다. 간혹 마크 트웨인처럼 누워 글쓰기를 즐긴 이도 있었지만. 서서 일하기를 시작한 회사는 구글, 페이스북 같은 실리콘밸리 IT 기업이다. 워낙 오랜 시간 컴퓨터에 매달리다 보니 직원들이 병치레를 해서 도입했다고 한다.


칼럼 관련 일러스트

▶정형외과 의사들은 서서 일하면 교감신경이 활발해지면서 집중력이 높아지고 허리와 혈액순환에도 좋다고 말한다. 2012년 국제 당뇨병 학술지는 앉아 보내는 시간이 많은 사람과 그렇지 않은 사람들을 비교한 연구를 실었다. 전자가 후자보다 당뇨병 위험은 112%, 심혈관 질환 위험은 147%나 높았다. 하루 세 시간씩 서서 일하면 하루 144㎉를 더 써 한 해에 지방 3.6kg을 뺄 수 있다는 연구도 있다. 지난해엔 주간지 타임이 '앉아 있기가 흡연보다 나쁘다'는 기사를 실었다.


▶미국 USA투데이가 엊그제 미국 학교에 부는 '서서 공부하기' 바람을 보도했다. 그러면서 플로리다 어느 초등학교 교실 풍경을 전했다. 등교해 줄곧 '스탠딩' 책상에서 수업을 듣는데 의자가 아예 없다. 그래도 아이들이 늘 깨어 있고 활기차고 수업에 더 적극적이라고 한다. USA투데이는 의자에 앉아 듣는 수업이 머지않아 사라질 수도 있다고 했다.


▶우리도 학생이 졸리면 교실 뒤쪽 스탠딩 책상에서 수업을 듣게 하는 학교가 있긴 하다. 선 채로 구워 먹는 갈빗집도 붐빈다. LG전자, 카카오 같은 기업은 원하는 직원에게 서서 일하는 책상을 마련해준다. 그러나 일과 내내 서 있자면 다리가 아프고 무릎에 무리가 가게 마련이다. 의사들은 내내 서 있지 말고 한 시간에 한 차례는 앉아 쉬라고 권한다. 서서 일하기의 손익(損益)은 과학적 검증이 더 필요하겠지만 오랜 '의자 문화'가 바뀌는 단초인지도 모르겠다. 그래도 규칙적인 운동만 한 것이 있을까. 뭐든 지나치면 부족함만 못하다.



출처: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15/10/13/2015101304248.html


=======================================================


서서 일하기? 이렇게 하면 '말짱 도루묵'
■ “편한 자세에선 좋은 글이 안 나와”

헤밍웨이는 소설을 서서 쓴 작가로 유명합니다. 누군가 그에게 왜 글을 서서 쓰냐고 묻자 이렇게 답했다고 하죠. "편한 자세에선 좋은 글이 안나와..." 그래서 버지니아 울프나 찰스 디킨스 등도 줄곧 서서 글을 썼나 봅니다. 

서서 일하기



서서 일하기를 기업 차원에서 도입하기 시작한 곳은 구글이나 페이스북 같은 IT 기업들입니다. 페이스북 창업자인 마크 주커버그도 자주 서서 일한다고 얘기한 바 있죠. 이들이 서서 일하기 시작한 것은 업무 능률보다는 건강상의 문제가 더 컸습니다. 워낙 오랜 시간 컴퓨터에 매달려 앉아있다 보니 직원들이 자주 병치레를 하더라는 것이죠. 서서 일하는 것이 건강에 좋다는 얘기는 아마 실리콘밸리에서부터 시작이 된 것 같습니다. 

■ 서서 일하기 확산…높낮이 조절 책상 매출 ‘껑충’

우리 주위에도 서서 일하는 분들, 정말 많아졌습니다. 처음 용기 있는 한두 명이 서서 일하더니, 곧 두 명이 네 명으로, 네 명이 여덟 명으로 빠르게 늘기 시작하더군요. 높낮이를 조절할 수 있는 책상은 가격이 만만치 않은데도 최근 두 달 사이 매출이 4배 이상 늘었다고 합니다.

서서 일하기



행정자치부와 미래부의 스마트 오피스는 직원의 절반 이상이 서서 일하고, 회의도 서서 합니다. 마이크로소프트와 구글 등 국내 IT 기업들 직원 상당수도 서서 일하고요, 모 국내 전자업체 같은 경우는 아예 서서 일하는 책상 밑에 트레드밀(러닝머신) 같은 기구를 연결해 운동하면서 일을 하는 직원도 있었습니다. 

외국은 우리보다 서서 일하기 문화가 훨씬 빨리 확산됐는데요. 서서 공부하는 게 아이들 비만은 물론, 집중력 향상에도 크게 도움이 된다며 의자를 전부 없앤 초등학교도 미국에 등장했을 정도입니다.

■ 서 있기만 해도 1년에 3.6kg을 뺀다?

"서 있는 게 얼마나 도움이 된다고 유난을 떠냐"는 시선도 분명 있지만 서서 일하는 분들은 분명 운동이 된다고 말합니다.

정형외과 의사들은 서서 일하면 교감신경이 활발해지면서 집중력이 높아지고, 허리와 혈액순환에 도움이 된다고 말합니다. 2012년 국제 당뇨병 학술지는 앉아있는 시간이 긴 사람들이 그렇지 않은 사람들보다 당뇨병 위험은 112%, 심혈관 질환은 147%나 높더라는 연구 결과를 싣기도 했고요. 영국 체스터대 연구팀은 하루 3시간 서서 일하는 것만으로 하루 144kcal, 1년이면 3.6kg을 감량할 수 있다는 연구 결과를 내놓기도 했습니다. 지난해엔 시사 주간지 타임이 "앉아 있기가 흡연보다 나쁘다"는 기사도 실었습니다.

이쯤 되면 서서 일하기는 따로 시간을 내기 어려운 사무실 직장인들에게 거의 '구원'과도 같은 운동 방법이 될 것 같군요.

■ 서서 일했는데 오히려 역효과…왜?

그런데 최근 영국 러프버러 대학이 한 가지 재미있는 실험을 했습니다. 서서 일하는 사무직 노동자 40명에게 활동 시간과 운동량을 측정할 수 있는 장치를 붙여 24시간 추적 관찰한 것이죠. 여기서 주목할 것은 24시간이라는 측정 시간입니다. 그동안 대부분의 연구가 서서 일하는 업무 시간을 대상으로 삼았다면, 이번 연구는 업무 시간 외에 퇴근 후 집에 돌아와 쉬고, 잠들고 다시 다음날 일어나 출근할 때까지를 모두 측정한 것이죠.

서서 일하기



연구 결과는 놀라웠습니다. 40명의 활동 시간과 운동량을 석 달 정도 관찰해 평균 내봤더니, 활동 시간은 겨우 6% 느는 데 그치고, 운동량은 오히려 2% 줄어들었습니다. 이상하죠, 왜 서서 일했는데 운동량은 오히려 줄어드는 역효과가 난 것일까요?

■ 건강식품 챙겨 먹다 삼시세끼에 소홀한 격

이유는 생각보다 간단했습니다. 일종의 보상심리 때문인 것이죠. 연구에 참여한 사람들은 서서 일한 날엔 집에 돌아가 평소보다 더 자주, 오래 눕거나 앉아 있었습니다. "운동은 충분히 됐을 테니 좀 쉬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던 것일까요. 그래서 업무시간인 8시간을 기준으로 보면 활동 시간도, 운동량도 분명 많아지지만, 하루 전체인 24시간을 기준으로 보면 운동량이 오히려 줄어드는 것입니다.

옥선명 가정의학과 전문의는 이 연구 결과를 두고 "건강 보조 식품은 잘 챙겨 먹는 사람들이 의외로 삼시세끼를 소홀히 해 건강을 해치는 경우와 같다"고 말합니다. 

■ 서서 일하기 vs 앉아서 일하기 

확실히 서 있으면 앉아 있는 것보다 30% 가까이 칼로리 소모가 많다고 합니다. 하지만 문제는 서 있든 앉아있든 한가지 자세로 오래 있으면 칼로리 소모는 최소화된다는 것이죠. 멜빈 힐스던 영국 엑세터대 연구팀이 지난 16년 동안 5천 명의 생활 습관을 연구한 결과 "에너지 소비가 적은 어떤 자세라도 오래 유지하는 것은 모두 건강에 해롭다"는 결론을 얻었다고 합니다. 다시 말해 서서 일하든 앉아서 일하든 한 가지 자세를 오래 유지하는 것은 결국 건강에 좋지 않다는 얘기인 거죠.

■ 움직임의 일상화가 ‘답’

며칠 전 국제부 야간 근무를 서다 해외 특파원으로 나가 계신 선배 기자와 통화를 하게 됐습니다. 얼마 전부터 책상을 구입해 서서 일하기를 몸소 실천하고 있었는데, 관련 뉴스를 보고 그만해야 하나 고민이 되더라는 거죠. 삼시세끼 잘 챙겨 먹으라고 조언했더니 그동안 먹던 건강보조식품을 그럼 이제 그만 먹어야 하나 고민하는 것과 같은 경우입니다.

서서 일하기



오늘부터라도 퇴근할 때 대중교통 이용하기, 버스나 지하철에서 서서 가기, 집에서 서성거리며 TV 보기 등, 움직임 자체를 일상화해 보는 것은 어떨까요? 모처럼 높낮이 조절되는 책상을 구입해 서서 일하기에 도전했다면, 평소에도 자주 움직이려는 노력을 함께 해야 제대로 된 효과를 볼 수 있다는 얘기입니다. 서서 일하는 분들 모두 파이팅입니다.

출처: http://mn.kbs.co.kr/news/view.do?ncd=3211892


건/강/상/식 유익한 건강정보

  1. 혈액순환에 좋은 Best 음식들

    Date2016.10.05 ByDale Views58219
    read more
  2. 건강정보 - 방다니엘(24회)

    Date2015.04.21 ByDale Views69837
    read more
  3. ‘100세 이상’ 보장하는 생활방식 11가지

    Date2015.02.08 ByDale Views74367
    read more
  4. 건강 * 유용한 많은 자료들

    Date2015.01.26 ByDale Views75430
    read more
  5. 건강한 생활상식 93가지 모음 - 장상근(46회)

    Date2015.01.14 ByDale Views94704
    read more
  6. 의과대학 교수들이 만든 의학 만화

    Date2015.01.07 ByDale Views77813
    read more
  7. 눈 건강을 위한 시력회복 운동법

    Date2017.05.26 ByDale Views64
    Read More
  8. 식물성 단백질 섭취 당뇨병 예방에 효과 있다

    Date2017.05.24 ByDale Views52
    Read More
  9. 스트레스 받으면 먹지 않아도 살쪄

    Date2017.05.24 ByDale Views50
    Read More
  10. “비만질환 위험 낮추려면…체중보다 허리둘레 살펴야”

    Date2017.05.24 ByDale Views42
    Read More
  11. 페트병에 오래 담아둔 물 마시면 ‘몸에 안 좋다’…발암물질 증가

    Date2017.05.24 ByDale Views47
    Read More
  12. 음식 종류별, 위에서 소화되는 시간들

    Date2017.05.12 ByDale Views96
    Read More
  13. 약 없이 혈당 낮추는 방법 3가지

    Date2017.03.31 ByDale Views214
    Read More
  14. 나른해지는 봄… 식탁 가득 활력으로 채워요

    Date2017.03.29 ByDale Views237
    Read More
  15. 남성 ‘정자 건강’ 위해 먹거나 피해야할 음식 (연구)

    Date2017.03.26 ByDale Views216
    Read More
  16. 매일 녹차를 마시면 대장암 예방할 수 있다...국내 연구진 첫 확인

    Date2017.03.20 ByDale Views256
    Read More
  17. 매일 차 한 잔, 치매 위험 50% 줄인다

    Date2017.03.20 ByDale Views231
    Read More
  18. 미 인디애나대 연구팀이 주목한 치매 예방 물질

    Date2017.03.07 ByDale Views283
    Read More
  19. 쌀밥에 오일 넣으면 칼로리 뚝

    Date2017.02.27 ByDale Views258
    Read More
  20. [건강이야기] 혈관을 튼튼하게 하는 식품들

    Date2017.02.23 ByDale Views282
    Read More
  21. 건강의 진짜 적은 비만보다 저근육!

    Date2016.12.23 ByDale Views475
    Read More
  22. ``의사``들이 절대 먹지 않는 음식 8가지

    Date2016.11.16 ByDale Views861
    Read More
  23. 당뇨병 환자, 식품 선택시 당류보다 총 탄수화물의 양 체크해야

    Date2016.11.14 ByDale Views568
    Read More
  24. '1일 1달걀' 뇌졸중 위험 12% 낮춘다

    Date2016.11.02 ByDale Views546
    Read More
  25. 얼굴-팔-언어-시간 ‘FAST 신호’ 알면 뇌졸중 이긴다

    Date2016.10.24 ByDale Views615
    Read More
  26. 서서 일하기 vs 앉아 일하기

    Date2016.10.12 ByDale Views892
    Read More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2462 Next ›
/ 2462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연락처: SungNamUSA@gmail.com

Copyright © Sung Nam High School Alumni Association of America. All rights reserved.

abcXYZ, 세종대왕,1234

abcXYZ, 세종대왕,12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