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성남고 미주 총동창회

댓글 0조회 수 64추천 수 0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고형분 함량 확인 '필수' 심장질환자는 전문의 상담 필요


(서울=연합뉴스) 이세영 기자 = 치열한 생존경쟁의 틈바구니에서 생활하고 있는 현대인들. 몸의 균형을 맞추기 위한 규칙적인 운동과 올바른 식습관의 중요성은 날이 갈수록 중요해지고 있다.


한국건강기능식품협회가 2016년 도시지역 20세에서 69세까지 성인남녀 1천5백11명을 대상으로 설문 조사한 결과, 홍삼은 건강기능식품 기능성 원료 인지도 1위를 차지할 정도로 인기가 높다. 홍삼 제조와 유통 현장을 Y스페셜 제작진이 찾아가 봤다.


허준의 '동의보감'에는 '인삼은 주로 오장의 기 부족을 채워주고, 정신과 혼백을 안정시켜 눈을 밝게 한다'고 나와 있다.


또한, 조선 고종 때 명의인 황도연이 집필한 '방약합편'에는 467차례의 처방 가운데 132차례를 인삼으로 처방했다'고 한다.


홍삼은 보통 인삼을 9번 찌고 숙성시켜 말리는 작업을 한 것이다. 이 과정을 걸치면 체내 면역력을 높이는 사포닌의 종류가 늘고 항산화, 항암 작용, 혈압 강하작용, 뇌 신경보호작용 등을 돕는 진세노사이드가 높아진다.


이처럼 한방에서는 사포닌이 암을 예방하고 콜레스테롤 분해를 촉진한다고 보고 강심제나 혈관계 질환 치료, 이뇨제로 사용해 왔다.


홍삼의 질과 가격을 결정짓는 중요한 요소는 이러한 성분들이 얼마나 들어있는 지를 알려주는 '고형분'의 함량 비율이다.


고형분은 농축액에서 수분을 제외한 순수한 홍삼 가루인데 이 비율이 높을수록 홍삼 함유량이 많다.


그래서 홍삼을 선택할 때는 고형분이 몇 퍼센트가 들었는지 확인하는 것이 좋다.

고형분.jpg


홍삼브랜드 '삼대인'을 운영하는 조성정 대표는 "고형분을 높이기 위해 홍삼을 생산하는 영농조합과 직거래해 홍삼 함유율을 극대화했다"며 "달여먹는 것이 홍삼의 유효한 성분을 그대로 몸에 섭취할 수 있는 방법"이라고 덧붙였다.


오정목 한의사는 "홍삼은 수족이 냉하거나 면역력이 떨어진 경우에는 도움이 되나 심장질환이 있는 사람은 전문의와 상의해서 복용하시는 게 부작용을 줄일 수 있다"고 홍삼 섭취 시 유의점을 전했다.


seva@yna.co.kr


https://www.yna.co.kr/view/MYH20170224013100800


Files '1'

건/강/상/식 유익한 건강정보

  1. 혈액순환에 좋은 Best 음식들

    Date2016.10.05 ByDale Views202245
    read more
  2. 건강정보 - 방다니엘(24회)

    Date2015.04.21 ByDale Views210784
    read more
  3. ‘100세 이상’ 보장하는 생활방식 11가지

    Date2015.02.08 ByDale Views215432
    read more
  4. 건강 * 유용한 많은 자료들

    Date2015.01.26 ByDale Views219284
    read more
  5. 건강한 생활상식 93가지 모음 - 장상근(46회)

    Date2015.01.14 ByDale Views243378
    read more
  6. 의과대학 교수들이 만든 의학 만화

    Date2015.01.07 ByDale Views218270
    read more
  7. [ Y스페셜 ] 전문가도 모르는 홍삼 '고형분' 비밀

    Date2020.09.29 ByDale Views64
    Read More
  8. 몸에 흡수되는 칼로리 반으로…더 이상 찬밥신세 아닌 찬밥

    Date2020.09.26 ByDale Views68
    Read More
  9. [베스트 닥터의 베스트 건강법] 박윤수 삼성서울병원 부원장의 6단계 운동법

    Date2019.12.21 ByDale Views1162
    Read More
  10. 40대 이상 중고령자, 쥐는 힘 약할수록 사망률 올라간다

    Date2019.11.13 ByDale Views1372
    Read More
  11. '악력'에 무심하면 낭패?…손 쥐는 힘 약하면 삶의 질도 낮다

    Date2019.11.13 ByDale Views1445
    Read More
  12. 손 쥐는 힘 약해지면 건강 적신호?

    Date2019.11.13 ByDale Views1321
    Read More
  13. '잠잘 때 뇌척수액이 뇌 청소' 잠 잘자면 치매 확률 낮아져

    Date2019.11.02 ByDale Views1466
    Read More
  14. '술 한두잔에도 얼굴 빨개지는 한국인, 류머티즘에도 취약'

    Date2019.11.01 ByDale Views1394
    Read More
  15. '칼로리 섭취 줄이면 젊은피 수혈한 효과'

    Date2019.10.24 ByDale Views1346
    Read More
  16. 45살 걸음걸이 보면 건강 보인다…'느릴수록 노화·노안↑'

    Date2019.10.14 ByDale Views1356
    Read More
  17. [ 걸음이 날 살린다 ! ] 똑똑한 걷기 처방전

    Date2019.10.07 ByDale Views1486
    Read More
  18. '티백 우려낸 차 한잔, 수십억 개 미세 플라스틱도 함께 마시는 셈'

    Date2019.09.29 ByDale Views1382
    Read More
  19. 하루 13분만 운동해도 수명 3년 늘어나

    Date2019.09.26 ByDale Views1451
    Read More
  20. 아스피린 복용 부작용, 고령일수록 출혈 위험↑

    Date2019.09.24 ByDale Views1362
    Read More
  21. '비타민D 결핍, 조기 사망 위험↑'

    Date2019.09.22 ByDale Views1434
    Read More
  22. 베이비 아스프린만 복용해도 암 발병 '뚝'

    Date2019.08.26 ByDale Views1724
    Read More
  23. 뱃살 빼기

    Date2019.08.21 ByDale Views1842
    Read More
  24. 과학적으로 입증된 1분 30초 법

    Date2019.08.16 ByDale Views2375
    Read More
  25. '귀지 청소할 필요 없어…면봉도 사용 NO!'

    Date2019.08.14 ByDale Views2400
    Read More
  26. 검은 양산이 노란색보다 시원… 그늘막 안과 밖 20도 차이

    Date2019.08.08 ByDale Views2729
    Read More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Next ›
/ 8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연락처: SungNamUSA@gmail.com

Copyright © Sung Nam High School Alumni Association of America. All rights reserved.

abcXYZ, 세종대왕,1234

abcXYZ, 세종대왕,12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