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성남고 미주 총동창회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인물 오디세이] iCAN 찰스 김 회장 (김철주 31회) "한인사회와 함께한 모든 날이 좋았다"
dot8.gif
iCAN 찰스 김 회장이 인터뷰에 앞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김상진 기자
iCAN 찰스 김 회장이 인터뷰에 앞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김상진 기자

19세에 이민…미군 입대 
제대 후 USC서 정치학 전공 

대학시절 한인사회 봉사 열심 
유권자 등록·청소년 학업 도와 

83년 한미연합회 창립 주도 
03년 KAC 초대 전국회장 

07년 정치단체 아이캔 조직
"한인 청년들 정계진출 돕고파" 


영원히 청년일 것 같던 그가 어느새 이순을 넘겼다. 1980년 이래 때론 뜨겁고 때론 위태롭고 때론 행복했던 한인사회 역사의 현장 곳곳에서 고군분투했던 아이캔(iCAN ) 찰스 김(61) 회장이다. 우리에겐 한미연합회(KAC) 사무국장으로, 영 김(54·공화당) 전 가주 하원의원의 남편으로 친숙한 그는 2007년 KAC 전국회장 사임 후 잠시 우리의 시야에서 사라진 듯 했지만 그동안 그는 정치활동 단체인 아이캔을 조직해 오렌지카운티에서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다. 그리고 강산이 한번 바뀌는 시간이 흘렀다. 지칠 법도 한데 여전히 청년처럼 바쁘고 활기차게 살고 있는 그를 만나봤다. 

#음악 청년에서 정치학도로 

서울 출생인 그는 고교 졸업 후 19세 때인 1975년 가족이민으로 LA에 왔다. 학자와 예술가가 많았던 외가 쪽 영향으로 그는 차이코프스키와 브람스 등 클래식 음악에 푹 빠져 학창시절을 보냈다. 고교시절엔 명동에 있는 클래식 음악 감상실을 드나들며 LP 300여장을 모을 만큼 클래식에 대한 열정이 대단했던 이 음악 청년은 LA에 와 석 달도 채 안 돼 미군에 입대했다. 

"영어도 배우고 제대 후 학비도 지원받을 수 있다 해서 남동생과 함께 육군 입대를 했죠. 당시 김치 G.I라는 말이 성행했을 만큼 미군 혜택이 좋아 적잖은 한인들이 미군에 입대를 하던 시절이었죠."

앨라배마 육군 항공본부에서 헬리콥터 정비 기술을 익힌 그는 훈련을 마치고 하와이 25사단에 배치돼 그곳에서 2년 반 가량 복무했다. 당시 그는 미국 최초의 한인교회에 출석하며 청년회 활동에 열심이었다. 

"그곳에서 사탕수수 농장에서 일했던 백세가 넘으신 최초 한인 이민자들을 만나며 한인이민 역사에 대해 알게 됐습니다. 당시 매주 병원으로 찾아가 가스펠 송을 불러드렸는데 병상에 누워서 눈물을 흘리며 제 손을 잡던 그분들의 모습이 아직까지 생생합니다. 그러면서 한인사회와 이민 역사에 대해 관심을 갖게 됐던 것 같아요."

제대 후 LA로 돌아온 그는 1년 뒤인 1980년 캘스테이트LA를 거쳐 USC에 편입해 정치학을 전공했다. 대학 시절 그는 캘스테이트LA 한인학생회 교지인 '넝쿨'을 창간, 초대 편집국장을 맡았고 USC 재학시절엔 '코리안 스트리트 저널'의 학생기자로도 활동했다. 또 KYC에서 활동하며 한인 청소년들의 대학진학을 돕기 위해 SAT 강의를 했고 영어가 힘든 한인청소년들을 대상으로 개인교습과 멘토링을 하는 등 한인 청소년들의 이민 정착을 위해 노력했다.

#원조 1.5세 

그는 1.5세라는 말을 처음 쓴 이다. 1983년 한인청소년센터(KYC·현 KYCC)와 UCLA가 공동 주최한 콘퍼런스에서 그가 이 단어를 처음 썼고 이후 한인 언론매체들이 이를 사용하면서 광범위하게 퍼졌다는 것이 그의 설명이다. 그러나 무엇보다 그를 이야기할 때 빼놓을 수 없는 것이 바로 한미연합회(KAC). KAC는 1982년 한인사회 최초의 유권자 등록 캠페인을 벌이며 인연을 맺은 그와 정동수 변호사, 던컨 리 변호사 등이 주축이 돼 한인 인사 30여명이 의기투합해 1983년 한인사회 권익을 대변하고 정치력 신장, 리더십 양성을 위해 조직된 비영리단체다. 

"KAC가 설립된 1983년은 한인사회의 르네상스 시대라 해도 과언이 아니었죠. 그 해 한인사회 대표 비영리단체들이 대거 출범했고 그 무렵 매년 3만 명이 넘는 이민자들이 한국에서 쏟아져 들어오면서 한인사회 및 한인으로서의 정체성을 찾기 위한 활동도 활발했어요. 또 연극, 가요제 등 한인사회에서 문화 활동도 가장 왕성했던 때이기도 했죠."

이뿐만 아니다. 그는 1983년 UCLA-USC 한인 학생회와 힘을 합쳐 양교 간 스포츠 대항전을 시작했고 가스펠 송 모임인 '필그림'을 조직해 공연도 하는 등 한인 청년들과 어울려 다양한 예체능 활동도 펼쳤다. 말 그대로 팔방미인이었던 셈. 

"맞아요. 당시엔 별걸 다했죠.(웃음) 저를 필요로 하는 곳에 뛰어가 일하다 보면 또 다른 필요가 보여서 또 그 일을 하게 되고…그렇게 하다 보니 오늘에 이르렀네요."

#한인 정치력 신장위해 뛰다 

그는 1985년부터 1987년까지 KAC 사무국장으로 활동했고 당시 만난 영 김 의원과 결혼했다. 이후 네이트 홀든 LA시의원 보좌관을 거쳐 89년과 91년 두 차례 세리토스 시의원에 출마하기도 했지만 낙선의 고배를 마셨다. 1992년 4.29 LA폭동 당시 그는 KAC 이사로 정부기관과 한인사회를 잇는 중간 다리 역할을 하며 폭동 피해자를 돕기 위해 동분서주했다. 그리고 1994년 그는 KAC 사무국장으로 돌아왔다. 이후 2003년까지 근 10년간 사무국장으로 재직하면서 KAC의 연예산은 10만 달러에서 100만 달러로 껑충 뛰었고 LA뿐 아니라 알래스카, 시카고, 워싱턴D.C 등에도 지부를 건립, 2003년 그는 KAC 전국회장으로 취임했다. 그리고 2007년 KAC 전국회장에서 물러난 뒤 곧바로 오렌지카운티에 전문적인 정치활동 단체인 iCAN (inter-Community Action Network)을 창립해 청소년 인턴십 프로그램, 한인 유권자 성향 분석, 한인 후보 발굴 등 한인 정치력 신장을 위해 동분서주하고 있다. 

아이캔은 2008년 부에나파크 시의원 선거에서 친한파 정치인인 프레드 스미스 전 시장을 당선시킨 이래 오렌지카운티 각종 선거에서 10여명을 당선시키는 가시적인 성과를 냈다. 

"아이캔을 조직한 지 10년이 다 되가는데 가장 중요한 과제는 역시 리더십 트레이닝이죠. 미국에서 손님으로 사는 것이 아닌 주인으로 살기위해 한인 젊은이들의 정계 진출을 도와 한인사회 정치력 신장에 일조하고 싶은 게 제 오랜 꿈입니다."

그렇게 한인사회 곳곳 그를 필요로 하는 곳이면 눈썹 휘날리며 달려오다 보니 어느새 30년 넘는 세월이 훌쩍 가버렸다.

"감사하죠. 그 시간동안 정말 좋은 분들을 만나 함께 할 수 있었으니까요. 그리고 무엇보다 한인사회 역사와 함께하면서 그 현장을 목도하고 힘을 보탤 수 있어서 행복했습니다."

정말 나이는 숫자에 불과한가보다. 세월은 어김없이 흘러 그의 머리카락도 어느새 희끗희끗해졌지만 여전히 오랜 꿈 좆아, 소명을 따라 전진하는 한 그는 영원한 청년일 것이다.

이주현 객원기자 joohyunyi30@gmail.com


http://www.koreadaily.com/news/read.asp?art_id=5060304

?

성남인 소식 성남동문의 소식 입니다.

  1. 05
    Apr 2017
    17:36

    찰스 김(31회) 동문, '소망 n 나눔 17호' 기사

    찰스 김(31회) 동문 소망 소사이어티의 "소망 & 나눔 17호" 책자에 실린 글 입니다.
    Views732
    Read More
  2. 06
    Mar 2017
    11:33

    iCAN 찰스 김 회장(31회) '한인사회와 함께한 모든 날이 좋았다'

    [인물 오디세이] iCAN 찰스 김 회장 (김철주 31회) "한인사회와 함께한 모든 날이 좋았다" iCAN 찰스 김 회장이 인터뷰에 앞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김상진 기자 19세에 이민…미군 입대 제대 후 USC서 정치학 전공 대학...
    Views1163
    Read More
  3. 28
    Feb 2017
    16:43

    [부고] 구형회(4회) 동문상

    알려 드립니다 구형회(4회) 동문께서 2월 24일 소천 하셨습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고 구형회 동문께서는 작년초부터 심장병을 앓고 계셨는데 연세 때문에 손을 쓰지 않고 지냈습니다. 2/24 오전에 emergency 입원하시고...
    Views1298
    Read More
  4. 31
    Jan 2017
    16:54

    [부고] 이충희(14회) 동문상

    알려 드립니다 이충희(14회) 동문께서 1월 29일 소천 하셨습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바쁘시겠지만, 사랑하는 분을 떠나보내는 가족들을 위로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상 주: 이 재 경 (아들 ) 818-726-3433 동문회장: 장 ...
    Views1215
    Read More
  5. 18
    Jan 2017
    02:06

    [부고] 양 인(31회) 동문 부친상

    알려 드립니다 양 인(31회)동문의 부친 양영배 목사님께서 1월 17일 (화요일) 한국에서 소천하셨습니다. 고 양영배 목사: 1927. 10. 10 ~ 2017. 1. 17 *입관예배: 곽선희목사(한국기독교군선교연합회) 1/19(목) 10am *발인예배: 이영훈...
    Views1131
    Read More
  6. 19
    Dec 2016
    12:03

    허인욱(27회)동문 '말썽쟁이 아빠' 발간

    허인욱 전 MD한인회장 메릴랜드 한인회장을 역임한 허인욱 씨가 미국 이민자로서의 삶과 가정, 교회, 한인사회, 미 주류사회를 넘 나들면서 많은 이들을 만나며 사랑한 이야기를 담은 컬럼집 ‘말썽쟁이 아빠, 미국 유학 ...
    Views1027
    Read More
  7. 28
    Nov 2016
    18:38

    [부고] 김영주(31회) 동문 빙부상

    알려 드립니다 김영주(31회) 동문 빙부께서 26일 한국에서 소천 하셨습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바쁘시겠지만, 사랑하는 분을 떠나보내는 김영주 동문과 부인을 위로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김영주 동문과 부인께서는 지금 ...
    Views1238
    Read More
  8. 13
    Oct 2016
    18:41

    LA에서 활약하고 있는 연응주(52회) 동문 집중 조명

    오늘은 미주 LA에서 활약하고 있는 연응주(52회) 동문을 집중 조명해 보았습니다. 연응주(Eung Zoo Yon) 동문 프로필 성남고 연대장 고려대학교 공군 학사장교 The George Washington Univ. MBA 워싱턴DC 연합 KSA (Korean...
    Views1451
    Read More
  9. 03
    Oct 2016
    19:42

    김홍수(25회)동문, 우리방송국 '사랑의담요' 후원골프대회 개최

    김홍수(25회) 동문이 대표로 있는 우리방송국에서 안보강연회와 '사랑의담요' 후원골프대회를 개최합니다. 초대의 말씀 오늘의 우리방송이 “한인사회의 자산”이 되기까지 물심양면으로 도와주신 청취자 및 광고주 여러분께 감사의 말...
    Views1425
    Read More
  10. 03
    Oct 2016
    07:40

    Mrs.성남, 영 김 의원 - '캘리포니아 주 하원' 인터뷰

    Mrs. 성남 (31회 김철주 동문 부인) 영 김 의원 - '캘리포니아 주 하원' 라디오 코리아, 최영호 Weekend special
    Views931
    Read More
  11. 23
    Sep 2016
    10:34

    장상근(46회) 동문이 활동하는 제3회 찬양선교음악회

    장상근(46회) 동문이 바리톤으로 활동하는 음악회 입니다. 제3회 찬양선교음악회10월 2일 오후 6시, 생명샘교회 주사랑선교교회가 주최하는 제3회 찬양선교음악회가 오는 10월 2일(주일) 오후 6시 생명샘교회(18718 Grayland Ave. Ar...
    Views834
    Read More
  12. 12
    Aug 2016
    22:01

    장상근(46회) 동문의 선교 지원, 클래식음악 콘서트

    클래식 선율은 구호의 손길을 싣고~ ▶ 에콰도르 지진피해 돕기 콘서트 ▶ 유명 성악가·학생들 대거 출동 “명품 클래식 음악을 감상하며 지진피해로 고통받아 온 주민들을 돕는데 동참할 수 있는 기회입니다” 한인 유명 성...
    Views960
    Read More
  13. 07
    Aug 2016
    08:09

    -결혼- 홍사해(30) 미주 총동창회장의 아들 결혼

    알려 드립니다 홍사해(30) 성남고 미주 총동창회장의 아들, 홍사무엘군의 결혼식이 13일 토요일에 있습니다. 아드님 결혼을 축하드립니다 !~~ 결혼식: 2016년 8월 13일 (토) 오후 2:30 장 소: 글렌데일 제일연합감리교회 First Un...
    Views930
    Read More
  14. 18
    May 2016
    13:12

    -부고- 성헌제(30회) 동문 부친상

    알려 드립니다 성헌제(30회) 동문 부친께서 소천 하셨습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바쁘시겠지만, 아래와 같이 LA시내에서 장례예배가 거행되오니 참석하시여, 아버님를 떠나보내는 성헌제 동문을 위로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
    Views1217
    Read More
  15. 15
    May 2016
    12:42

    -부고- 장상근(46회) 동문 부친상

    알려 드립니다 장상근동문의 부친 장순태님께서 2016년 5월 15일 (일요일) 20시30분(한국시간)에 소천하셨습니다. 빈소 : 영등포 한강성심병원 장례식장 1호실 발인 : 2016.05.18 (수) 06:00 아버님을 떠나 보내는 가장 힘든 시간, ...
    Views1270
    Read More
  16. 04
    Apr 2016
    11:44

    -부고- 김정환(34회) 수석부회장 장모상

    알려 드립니다 김정환(34회) 수석부회장의 장모님, 송화명 세실리아 여사께서 소천 하셨습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바쁘시겠지만 장모님를 떠나보내는 김정환 수석부회장을 위로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영결식: 2016년 4월...
    Views1487
    Read More
  17. 15
    Feb 2016
    15:42

    장상근(46회) 동문, 성악 연주회 21일 일요일 7시

    장상근(46회) 동문이 CEO로 있는 솔리스트 앙상블 보치엘레스티(Vocielesti) 21일 일요일에 연주회를 합니다. '보치엘레스티'는 이탈리아어로 '보이스'(Voice:Voce)와 '해븐'(Heaven:Cielo)을 의미하는 복합어. 천상의 목소리라는 뜻...
    Views1495
    Read More
  18. 04
    Jan 2016
    11:39

    -부고- 고영보(12회) 동문 별세

    알려 드립니다. 고영보(12회) 동문께서 지난 12월 말에 소천하셨습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바쁘시겠지만, 많이 참석하셔서 고영보 동문을 떠나보내는 가족들을 위로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추도예배 일정 예배일자: 2016년 ...
    Views1566
    Read More
  19. 13
    Dec 2015
    19:45

    Mrs. 김철주(31회), 영 김 가주하원의원 기금모금 후원행사

    Mrs. 김철주(31회), 영 김 가주하원의원의 2016년 재선을 위한 기금 모금 후원 행사가 김정환(34회) 후원회장 주최로 리틀도쿄 갤러리아 3층 X Lanes 볼링장에서 열립니다. 후원은 4200달러까지 할 수 있습니다. 날짜: 2015년 12...
    Views1427
    Read More
  20. 09
    Dec 2015
    11:47

    제34회 성남인의 밤 및 총동창회장 이취임식(2015.12.05. 모교 밀레니엄홀)

    이임하는 성남중고등학교 제22대 총동창회 정주백(33회) 회장 이임하는 제22대 총동창회 정주백(33회) 회장이 취임하는 제23대 총동창회 김용윤(34회) 회장에게 총동창회기 전달 취임하는 성남중고등학교 제23대 총동창회 김용...
    Views1423
    Read More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Next ›
/ 17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연락처: SungNamUSA@gmail.com

Copyright © Sung Nam High School Alumni Association of America. All rights reserved.

abcXYZ, 세종대왕,1234

abcXYZ, 세종대왕,1234